YG, 새 대표에 황보경 선임 “막중한 책임 느껴”
YG, 새 대표에 황보경 선임 “막중한 책임 느껴”
  • 백다솜 기자
  • 승인 2019.06.20 2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YG엔터테인먼트 로고.  ⓒYG엔터테인먼트
YG엔터테인먼트 로고. ⓒYG엔터테인먼트

[시사프라임  / 백다솜 기자] YG엔터테인먼트가 20일 임시 이사회를 열고 황보경 신임 대표이사를 선임했다.

황보경 신임 대표이사는 2001년 YG에 입사한 후 경영지원팀장 및 총괄이사를 거쳐 경영지원본부장(전무) 등을 역임했다.

YG가 성접대, 마약, 탈세 등 각종 의혹으로 논란에 중심에 서자 양현석, 양민혁 형제가 책임을 지고 대표직을 사임해 따라 새 대표를 선임한 것이다.

한보경 신임 대표이사는 “어려운 시기에 막중한 책임과 사명감을 느낀다”며 “YG엔터테인먼트가 한 단계 도약하기 위한 기본을 바로 세우겠다”고 전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현재 위기를 타개하기 위해 경영혁신위원회를 신설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