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김태우‧손혜원 사건 특검해야”…국회 거부투쟁도 불사
나경원 “김태우‧손혜원 사건 특검해야”…국회 거부투쟁도 불사
  • 시사프라임
  • 승인 2019.01.31 0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력이 개입된 사건 특검 아니고는 밝혀질 수 없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나경원 의원 페이스북

[시사프라임 / 박선진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김태우, 손혜원 의원 사건 등 권력이 개입된 문제에 대해 특검을 요구하고 나섰다. 관철되지 않을 경우 장외투쟁도 불사하겠다며 여당을 압박했다.

30일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원내대책위원회의 청와대 특감반 진상조사단 긴급 연석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밝히며 김태우, 손혜원 의원 사건 등 권력이 개입된 사건에 특검 아니고는 밝혀질 수 없다는 것을 알게 됐다. 김태우 사건과 손혜원 사건의 특검을 다시 한번 촉구한다고 말했다.

나경원 원내대표가 특검 강수를 꺼내든 데는 드루킹 댓글조작 공모혐의로 이날 김경수 지사의 법정 구속된 것에 따른 것으로 허익범 특검결과라는 판단이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김 지사 법정 구속에 대해 나 원내대표는 민주주의의 가치가 훼손되고 유린된 것이다. 국민의 선거에 대한, 정당성에 대한 의구심이 확산될 수밖에 없는 그런 상황이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는 김경수 지사가 과연 이러한 불법선거운동의 끝일 것인가, 그 다음은 없을 것인가 하는 여전히 풀리지 않는 국민들의 의혹도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나 원내대표는 민주당에서 조직적으로 조사를 방해했지만 그래도 특검이 있었기 때문에 어렵지만 진실이 규명되었던 것 같다김태우, 손혜원 의원 사건 등 권력이 개입된 문제에 대해서 이제 자유한국당은 특검을 요구한다. 요구가 관철될 때까지 저희는 국회 거부투쟁을 계속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