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열병 확산 방지 최선” 시흥시, 2019년 시흥시건축문화제 행사 취소
“돼지열병 확산 방지 최선” 시흥시, 2019년 시흥시건축문화제 행사 취소
  • 류지민 기자
  • 승인 2019.10.08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오는 10월 25일과 26일 청년스테이션(정왕동 1799-4번지 일원)에서 개최 예정이던 『2019년 시흥시건축문화제』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조기 차단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불가피하게 취소하기로 했다. 

시흥시와 시흥시건축문화제 추진위원회는 경기도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ASF)확진 판정 및 의심 농가가 발생함에 따라 타 광역과 경기도내의 돼지열병 감염 확산 방지를 최우선으로 고려해 이번 행사를 부득이하게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현재 공모 중인 『2019년 시흥시건축문화상』과 관련한 심사 및 시상식의 일정은 예정대로 진행하되 시상식은 참석 대상자를 수상자 위주로 축소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시흥시는 돼지열병 확산방지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2019년 시흥시건축문화제』는 부득이하게 취소한다”며 “『2020년 시흥시건축문화제』는 더욱 내실 있게 준비해 창의적인 건축물을 창출하고 시흥시민에게 다양한 체험활동과 볼거리를 제공해 품격있는 건축문화 도시로 도약하는 계기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