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그룹, '대한민국 쓱데이'로 고객·매출 잡아
신세계그룹, '대한민국 쓱데이'로 고객·매출 잡아
  • 김종숙 기자
  • 승인 2019.11.04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 대비 구매고객 수 45% 늘어, 매출도 2배 증가
대한민국 쓱데이, 이마트 성수점.  ⓒ신세계그룹
대한민국 쓱데이, 이마트 성수점. ⓒ신세계그룹

신세계그룹이 선보인 상품에 가격 파괴를 일으키며 매출과 고객 '두마리 토끼'를 잡았다 

신세계그룹은 지난 2일 열린 첫 번째 ‘대한민국 쓱데이’에 모두 600만명의 고객이 찾은 것으로 집계됐다고 4일 밝혔다.

이 기간 매출은  4천억원을 돌파했다. 이는 지난 해 같은 기간보다 2배 증가한 금액이다. 

가격 파괴로 고객몰이에 나서면서 매출 증가를 이끈 것으로 보인다. 

고객 몰이 일등공신은 이마트다. 이마트를 찾아 쓱데이를 이용한 고객은 약 156만명으로 집계됐다. 매출은 전년 대비 71%, 구매고객 수는 38% 늘었다. 

10월 28일부터 사전행사를 진행한 SSG닷컴은 매출 163%, 고객수는 131% 증가했다.

이중에 이마트몰 매출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행사 기간동안 온·오프라인 간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된 것으로 풀이된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 신세계TV쇼핑 360%, 신세계L&B 201%, 신세계면세점 177%, 신세계프라퍼티(스타필드) 133%, 신세계인터내셔날 103% 등 대부분의 회사가 전년 대비 100% 이상 매출 증가율을 기록했다.

고객 증가와 매출 증가는 역시 가격 파괴에 나선 것이 한 몫했다.

이마트는 반값으로 준비한 한우 800마리가 모두 동났고, 9만9000원에 판매한 32인치 일렉트로맨TV 1500대를 비롯해 트레이더스 65인치 TV, 게임기 등 가전 제품들은 점포 문을 연지 얼마 지나지 않아 모두 팔려나갔다.

SSG닷컴이 준비한 에어팟, 골든구스 스니커즈, 다이슨 청소기, 샤인머스캣 포도 등 타임특가 상품들은 시작 5분안에 모두 완판됐다. 주문 건수는 전년 대비 140% 늘었다.

신세계TV쇼핑은 30시간 특별기획 행사를 통해 포기김치, 정장, 앵클부츠 등 기획 상품들이 목표대비 150% 이상의 매출을 기록했다. 신규 고객은 30% 늘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자체 온라인몰 S.I.VILLAGE(에스아이빌리지)에서 2일 당일 매출이 전년 일 최고 매출의 4.7배에 달했다. 이는 오픈 이후 최고 매출이다. 행사 기간 동안 신규 회원수도 전년 동기 대비 6배 늘었다.

이처럼 매출 고객이 늘어나자 신세계그룹은 11월 한달 간 가격 할인 행사에 나선다

이마트와 트레이더스는 신선/가공식품, 생활용품 등 다양한 상품을 파격가에서 선보이는 개점행사를 진행한다. 

신세계백화점은 10일까지 제휴카드 상품 결제시 상품권을 증정하는 사은 행사를 진행한다.     

신세계그룹은 이번 행사를 통해 고객들이 오프라인 매장으로 발길을 돌렸다는 점에서 '대한민국 쓱데이' 성공 가능성을 내다봤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대한민국 쓱데이’도 이번 첫 행사의 성과를 바탕으로 내년에도 고객들이 열광하는 상품과 혜택을 더욱 보강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쇼핑축제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