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하이브리드 드론’ 6대 軍에 10월 납품키로
대한항공, ’하이브리드 드론’ 6대 軍에 10월 납품키로
  • 김용철 기자
  • 승인 2020.07.30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 하이브리드 드론 KUS_HD   ⓒ대한항공
대한항공 하이브리드 드론 KUS_HD ⓒ대한항공

[시사프라임 / 김용철 기자] 대한항공이 오는 10월 군에 하이브리드 드론 6대를 납품한다고 30일 밝혔다.

대한한공에 따르면 최근 방위사업청과 ‘신속시범획득사업’ 계약을 맺고 자사가 자체 개발한 ‘하이브리드 드론’을 군에 납품한다.

대한항공의 하이브리드 드론은 ‘해안 경계용 수직이착륙 드론(회전익)’ 부문으로 오는 10월 말 우선적으로 드론 6대를 방위사업청에 납품하게된다.

대한항공이 이번에 방위사업청과 체결한 ‘신속시범획득사업’은 민간의 창의적인 신기술이 적용된 제품을 군이 무기체계로 신속하게 적용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 계약에 따라 대한항공은 군은 내년 4월 말까지 약 6개월 간 시범 운용을 거쳐 향후 후속 양산을 결정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이 지난 2016년 부터 개발해온 하이브리드 드론은 내연기관과 배터리를 결합한 하이브리드 엔진을 장착했다. 이에 기존 배터리 타입 드론의 30분 이내의 운영 시간이 2시간으로 늘었다. 또한 엔진 이상 발생 시 배터리만으로도 비행할 수 있도록 동력원을 이중화해 생존성을 높였다. 

전자광학(EO) 및 적외선(IR) 카메라로 언제 어디서나 고해상도 영상을 촬영하거나 실시간으로 전송받아 현장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으며, 운용 목적에 따라 다양한 임무장비를 교체할 수도 있다. 

이외에도 다양한 환경에서 임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최대 비행 고도를 500m 로 높이고, 최대 비행 속도는 72km/h, 운용 온도는 -20℃ ~ 45 ℃ 사이의 범위에서도 정상 작동할 수 있도록 성능을 기존 드론의 2배 이상 향상시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