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에 LG전자, ‘IFA 2020’ 프레스 콘퍼런스 진행 어떻게
코로나19 확산에 LG전자, ‘IFA 2020’ 프레스 콘퍼런스 진행 어떻게
  • 김종숙 기자
  • 승인 2020.09.03 2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사 글로벌 유튜브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
박일평 사장, 미리 촬영한 홀로그램으로 등장
CTO 박일평 사장이 홀로그램으로 등장해 프레스 콘퍼런스를 진행하는 모습.  ⓒLG전자
CTO 박일평 사장이 홀로그램으로 등장해 프레스 콘퍼런스를 진행하는 모습. ⓒLG전자

[시사프라임 / 김종숙 기자]  3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한 ‘IFA 2020’에서 LG전자는 '좋은 삶이 시작됩니다’를 주제로 프레스 콘퍼런스 진행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대면 접촉을 피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LG전자는 이번 IFA 2020에서 LG 씽큐 홈을 앞세워 독일 현지에서의 오프라인 전시를 대신해 최신 가전 제품과 IT 기술을 소개했다.

LG전자에 따르면 이날 컨퍼러스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오프라인 행사 자체가 열리지 못하는 상황에서 CTO(최고기술책임자) 박일평 사장이 무대에 직접 나오는 대신 미리 촬영한 홀로그램으로 등장했다. 

행사에 참석한 미디어, 업계 관계자를 포함한 고객들은 이날 행사를 오프라인이 아닌 온라인 생중계로 IFA 홈페이지는 물론 LG전자 글로벌 유튜브 채널에서 실시간으로 생중계돼 시청했다.

박 사장은 “코로나19를 마주하고 있는 우리는 집에 대한 새로운 잠재력을 확인하고 변화해야 하는 상황에 있다”며 “라이프스타일 이노베이터로서 혁신을 선도하는 가운데 고객들의 안심하고 편리하고 재미있는 ‘좋은 삶’을 위해 끊임없는 변화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 사장에 이어 LG전자 BS사업본부 유럽사업담당 김경호 부사장은 김 부사장은 경기도 판교신도시에 조성한 LG 씽큐 홈을 공개하며 소개했다.

씽큐 홈은 LG전자가 경기도 판교신도시에 조성한 실제 공간으로 이번 IFA 2020의 주제인 ‘Life’s Good from Home’을 고스란히 담았다. LG전자의 차별화된 에너지 솔루션을 포함해 집 안 주요 기기들을 똑똑하게 관리하는 스마트홈 통합 솔루션이 구현돼 있다.

행사 중에는 독일 현지와 씽큐 홈을 실시간으로 연결하는 세션도 진행됐다. 씽큐 홈에 있던 박일평 사장은 집 안을 손쉽게 관리할 수 있도록 설치된 스마트 미러인 ‘LG 씽큐 홈컨시어지’를 직접 소개했다.

LG전자는 온택트 방식의 새로운 고객경험을 제시하기 위해 가수 헨리가 LG 씽큐 홈을 집들이 하듯이 투어하는 영상, LG 씽큐 홈을 배경으로 가족의 일상을 드라마 형식으로 담아낸 영상 등 일상의 혁신을 가속화하는 비전을 담은 다양한 콘텐츠를 제작해 LG전자 글로벌 유튜브 채널에 공개했다. 또 3D 가상 전시장을 운영해 누구나 PC나 모바일로 접속해 LG전자의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