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세금ㆍ법률 상담 핸드북 발간
하나은행, 세금ㆍ법률 상담 핸드북 발간
  • 박시나 기자
  • 승인 2021.07.27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속ㆍ 증여, 부동산 세금, 가업승계 등 다양한 분야의 축적된 컨설팅 노하우 전파
전 직원의 역량 강화를 통해 차원 높은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
신한금융그룹 경찰청 민생금융범죄 피해예방을 위한 MOU
신한금융그룹 경찰청 민생금융범죄 피해예방을 위한 MOU

[시사프라임/박시나 기자]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자산관리 부문의 역량 강화를 위해 상속ㆍ증여, 부동산 세금, 가업승계 등 다양한 분야의 축적된 컨설팅 노하우를 담은 『세금ㆍ법률 상담 핸드북』을 발간하여 전국 영업점에 배포한다고 밝혔다.

『세금ㆍ법률 상담 핸드북』은 하나은행 ‘상속증여센터’의 세무사, 회계사, 변호사 등 각 분야별 최고의 전문가들이 VIP 손님들에게 제공해 온 다양한 세무, 법률 관련 실무 사례를 집필한 지침서로 직원들의 자산관리 역량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세금ㆍ법률 상담 핸드북’은 부동산 관련 세금, 주택임대사업자관련 세금혜택, 사업관련 각종 세금, 금융자산 투자 관련 세금, 상속세와 증여세 절세, 언장 및 성년 후견인 제도 등 자산관리 상담 시 꼭 필요한 핵심 위주로 내실 있게 구성되어 있다.

하나은행 자산관리 사업단 관계자는 ‘세금ㆍ법률 상담 핸드북‘은 손님들이 가장 궁금해 하는 내용을 최신 법률과 사례 위주로 구성하여 실생활에 쉽게 적용되도록 제작됐다”며 “향후에도 직원들의 컨설팅 역량 강화를 통해 손님들께 차원 높은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1년 은행권 최초로 설립된 하나은행 상속증여센터는 상속세와 증여세 등 기본적인 세무 상담부터 신탁을 통한 노후 설계, 가업승계 컨설팅 등 다양한 분야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최근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업계 최초로 화상 상담을 도입하는 등 시공간의 제약 없이 양질의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 손님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