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하나원큐에서 축구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입장권 예매 서비스 오픈
하나은행, 하나원큐에서 축구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입장권 예매 서비스 오픈
  • 이은지 기자
  • 승인 2022.05.24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앞두고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4연전 진행
출처=하나은행
출처=하나은행

[시사프라임 / 이은지 기자] 하나은행은 은행 대표 모바일 앱인 '하나원큐'를 통해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을 앞두고 열리는 축구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입장권을 예매할 수 있는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24일 밝혔다.

새로 오픈한 티켓 예매 서비스는 하나원큐 앱 로그인 후 ‘생활/제휴’ 카테고리의 티켓 예매 메뉴에서 진행하면 된다. 특히,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나은행 계좌 없이도 일반회원 가입을 통해 로그인이 가능하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타이틀 스폰서인 하나은행 초청으로 이뤄진 이번 축구 국가대표팀 친선경기에는 브라질, 칠레, 파라과이 등 남미의 강호들을 포함해 총 네 차례 치뤄진다.

다음달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브라질과의 첫 경기를 시작으로, 6일에는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칠레를 상대로 두 번째 경기가 개최된다. 그리고 10일에는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파라과이와의 세 번째 경기가 열리며, 14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마지막 경기를 통해 하나은행 초청 축구국가대표팀 친선경기를 마무리한다.

예약 가능한 ‘하나원큐존’의 좌석은 경기별로 최소 3천6백 여석부터 최대 5천8백여 석까지 다양하게 구성돼 있다. 특히, 이번 친선 첫 경기인 브라질전을 위해 프리미엄석부터 붉은악마 응원구역인 레드존까지 흥미로운 경기 관람이 될 수 있도록 총 5천8백여 석의 ‘하나원큐존’을 확보했다.

6월 2일 펼쳐지는 브라질전 티켓 예매 서비스는 하나원큐와 ‘대한축구협회 공식 티켓 예매 사이트’를 통해 5월 25일 17시에 동시 오픈한다. 또한 칠레전은 5월 27일 17시에, 파라과이전은 5월 30일 17시에 순차적으로 오픈한다. 6월 14일 마지막 경기의 상대팀과 티켓 예매 오픈일은 아직 미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