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T-50B항공기 9대 화물기로 英 런던에 운송
아시아나항공, T-50B항공기 9대 화물기로 英 런던에 운송
  • 임재현 기자
  • 승인 2022.07.04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랙이글스 항공기 수송.  [사진=아시아나항공]
블랙이글스 항공기 수송. [사진=아시아나항공]

[시사프라임 / 임재현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화물기로 항공기를 실어 날랐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달 9일, 12일, 15일 총 3차례에 걸쳐 한국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의  T-50B항공기 9대를 영국 런던으로 운송했다고 4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이 공군으로부터 수송을 의뢰받아 이뤄진 것으로,  이들 기체는 이번달 영국에서 열리는 사우스포트 에어쇼와 판버로 에어쇼에 참가한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수송을 위해 특수화물 운송 경험과 기술을 집약했다. 특히, 지난 2008년 T-50 훈련기를 수송해 본 경험을 바탕으로 특수화물 전문 인력을 꾸렸다.

T-50B는 동체 길이만 13미터가 넘어 통상적인 방법으로는 화물기에 탑재가 불가능하다. 아시아나항공은 B747 화물기의 NOSE DOOR로 불리는 전면부를 오픈해 탑재 및 하기를 진행했고, 탑재 장비와 크레인의 유기적인 조합을 통해 성공적인 운송을 마무리했다. 

또한, 첨단 부품과 전자장비의 집약체인 T-50B에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운송 시 동체의 수평 유지, 회전 방지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는 후문이다.

아시아나항공 화물 부문 관계자는 “대한민국 공군의 위상을 제고할 항공기의 운송을 담당하게 되어 자랑스럽다. 이번 운송은 당사의 특수화물 운송 노하우를 집약한 것으로, 블랙이글스의 성공적인 에어쇼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